•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문화
  • LG유플러스, CJ헬로 인수…8천억에 옵션은?

  • 기사입력 2019-02-14 16:40
    • 프린트
    • 메일
    • 크게
    • 작게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이미지중앙

LG유플러스, CJ헬로 인수 (사진=연합뉴스)

[헤럴드경제 스타&컬처팀=김은수 기자] LG유플러스가 CJ헬로를 옵션 없이 8000억원에 인수 결정을 내렸다.

14일 양사는 이사회를 열고 이 같이 결정했다.

LG유플러스 측은 "유료 방송시장에서 가입자 기반 확대를 통한 경쟁력 확보를 위해 CJ ENM이 보유한 CJ헬로 지분을 인수하는 안건을 의결했다"고 밝혔다.

인수 가격은 8000억원이다.

LG유플러스는 CJ ENM이 보유한 CJ헬로 지분 53.9% 중 50%+1주를 인수하기로 하면서 경영권을 확보하게 됐다. 이에 따라서 LG유플러스는 30일 이내 전기통신사업법, 방송법 등 관련 법에 따라 정부 인허가를 받아야 한다.

이 경우 LG유플러스는 KT에 이어 780만명의 유료 가입자를 확보해 점유율 24.4%로 유료방송 시장 2위 사업자로 뛰어오르게 된다.

지분을 매각한 CJ ENM은 "방송통신 시장의 트렌드가 M&A를 통한 대형화 글로벌을 대상으로 한 인터넷 플랫폼 강화로 변하고 있어 선택과 집중을 위해 글로벌 지향 콘텐츠 경쟁력 강화에 주력할 계획"이라고 설명했다.

CJ ENM은 이번 지분 매각을 통해 확보한 자금을 바탕으로 프리미엄 IP(지적재산권) 확대, 콘텐츠 사업 강화, 디지털 미디어 결합 커머스 사업을 확대해 나간다는 방침이다.

culture@heraldcorp.com

핫클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