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문화
  • [차트 핫100] 백예린 vs 장범준 '2.3' 공백기 깬 차트 장악력

  • 기사입력 2019-03-22 09:45
    • 프린트
    • 메일
    • 크게
    • 작게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이미지중앙

(사진=아이차트)

[헤럴드경제 스타&컬처팀=추승현 기자] 2년 3개월 간 공백이라는 공통점을 지닌 가수 백예린과 장범준이 나란히 차트 장악 중이다.

백예린은 지난 18일 발매한 ‘그건 아마 우리의 잘못은 아닐 거야’로 순식간에 멜론 실시간 차트 1위로 진입했다. 이어 멜론을 비롯한 지니, 벅스, 네이버뮤직, 소리바다 등 주요 음원 사이트에서 1위 자리를 장시간 지켜냈다. 수록곡 ‘야간비행 (魔女の花)’까지 차트 상위권을 차지하며 저력을 과시하고 있다.

‘그건 아마 우리의 잘못은 아닐 거야’는 “관계 안에서 서로 의도치 않게 피어난 불안함은 우리 잘못이 아니며 결국 그것은 우리를 더 크게 만들어 줄 것”이라는 ‘관계’에 대한 백예린의 생각을 담은 곡이다. 직접 작사, 작곡에 참여해 자신의 색깔을 한껏 녹여냈다.

이미지중앙

백예린, 장범준(사진=앨범 재킷 이미지)



‘음원 강자’ 장범준은 지난 21일 ‘당신과는 천천히’를 발매하자마자 실시간 차트 상위권을 장악하며 백예린의 뒤를 맹추격하고 있다. 버스커버스커로서는 음원 강자로 승승장구했지만 솔로 가수로서 거둔 성적은 다소 미미했기에 그가 이번 신보를 통해 솔로가수로서의 아쉬움을 털어낼 수 있을지 귀추가 주목된다.

이 밖에도 헤이즈의 ‘쉬즈 파인(SHE’S FINE)’, 박봄의 ‘봄’ 등 여자 솔로 가수들이 강세를 보이고 있다.

다음 주 스트레이 키즈, JBJ95, 박지훈, 펜타곤 등 아이돌 그룹 등의 컴백이 예정돼 있는 가운데 차트 변동 가능성에 이목이 집중된다.
culture@heraldcorp.com
핫클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