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문화
  • "전에도 그랬다"…구사랑 유튜브 고양이 폭행 說 현재진행형

  • 기사입력 2020-01-20 16:59
    • 프린트
    • 메일
    • 크게
    • 작게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이미지중앙

(사진=구사랑 유튜브 영상 캡처)

[헤럴드경제 스타&컬처팀=김수정 기자] 아역배우 구사랑 양이 고양이 학대 파문에 휩싸였다. 반려동물에게 손찌검을 하는 장면이 유튜브 영상으로 퍼지면서 논란이 계속되는 중이다.

지난 16일 구사랑(8) 양 유튜브 채널에 게시된 영상이 여전히 세간의 도마에 올라 있다. BTS 멤버 지민으로부터 받은 선물 내용을 확인하는 과정에서 고양이를 공격하는 모습이 포착되면서다. 구사랑 양은 고양이의 머리를 손으로 수 차례 치는가 하면 몸통을 안아 던진 것으로도 알려졌다.

유튜브 영상이 단초가 된 해당 논란에 대해 구사랑 양 모친은 19일 "촬영 중 기분이 업돼 평소와 다른 행동을 한 것"이라며 "사랑이도 반성 중이다"라고 사과했다. 그럼에도 일부 네티즌들은 과거 구 양이 고양이에게 손을 대는 또다른 영상을 게재하는 등 "처음이 아니다"라는 취지의 주장을 이어가고 있다.
culture@heraldcorp.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