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이연희, 유노윤호ㆍ최강창민과 훈훈한 인증샷
배우 이연희가 소속사인 SM엔터테인먼트 가족들과의 우애를 드러냈다. 미니홈피를 통해서였다.

이연희는 10일 자신의 미니홈피에 최근 컴백한 동방신기의 두 멤버 유노윤호와 최강창민과 함께 찍은 사진을 공개했다. 9일 SBS ’인기가요’의 컴백 무대를 앞둔 두 사람의 대기실을 찾아 힘을 실어준 것이다. 이 자리에는 보아도 함께 했다.

이연희는 미니홈피를 통해 SBS 새 드라마 ‘파라다이스 목장’에서 호흡을 맞추는 최강창민에 대해 “드라마 촬영하면서 많이 힘들어했던 터라 이번 앨범 컴백하면 꼭 축하해 주고 싶었어요”라면서 “이번 앨범 꼭 대박나길 바라면서 곧 방송될 파라다이스 목장도 응원 부탁해요”라고 전해 눈길을 끌고 있다.

이연희와 동방신기의 멤버 그리고 보아까지 함께 한 사진을 본 누리꾼들은 “선남선녀가 따로 없다” “오누이처럼 다정해보이는 모습이 정말 부럽다. 나도 저 자리에 끼고 싶다”며 부러운 마음을 드러냈다.

헤럴드생생뉴스/onlinenews@heraldcorp.com



[사진=이연희 미니홈피]
맞춤 정보
    당신을 위한 추천 정보
      많이 본 정보
      오늘의 인기정보
        이슈 & 토픽
          비즈 링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