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국외
  • 경기 중 침 뱉은 우즈, 벌금 문다

  • 기사입력 2011-02-15 08:07
    • 프린트
    • 메일
    • 크게
    • 작게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골프 황제’ 타이거 우즈가 두바이 데저트 클래식 골프 최종일 경기에서 침을 뱉는 행동으로 벌금을 물게 됐다.

유로피언 투어 측은 우즈가 12번홀에서 보인 모습은 선수로서의 품위 유지를 위반한 비신사적인 행동이었다고 14일 밝혔다. 

우즈는 파퍼팅을 놓친 데 불만을 표시하며, 보기 퍼트를 위해 앉은 자세로 공을 놓으면서 그린에 침을 뱉었다. 이런 모습을 본 방송 중계 해설자도 “우즈에게는 오만하고 심술 궂은 곳이 있다”고 꼬집었다.

우즈에게 내려진 벌금 액수는 구체적으로 알려지지 않았다.

우즈는 이날 경기에서 3오버파를 치면서 20위로 경기를 마감했다.

헤럴드생생뉴스/onlinenews@heraldcorp.com
포토슬라이드
  • '몸매깡패....치어리더 김연정'
    '몸매깡패....치어리더 김연정'
  • '아찔..짜릿한 수영복'
    '아찔..짜릿한 수영복'
  • '내가 Cardi B다'
    '내가 Cardi B다'
  • Mercedes Benz Fashion Week Madrid SpringSummer 2020
    Mercedes Benz Fashion Week Madrid SpringSummer 2020
핫 클릭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