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보험
  • 보험사 대출연체율 금융위기 이후 최저

  • 기사입력 2011-02-21 08:47
    • 프린트
    • 메일
    • 크게
    • 작게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금융감독원은 지난 해 말 보험회사의 대출채권 연체율은 1.42%로, 3분기 말 보다 1.22% 포인트 낮아졌다고 21일 밝혔다.

금감원 관계자는 “한때 3.94%까지 치솟았던 보험사 대출채권 연체율이 지난 해 3분기 연속 하락하면서 2008년 9월 금융위기 이후 최저치를 나타냈다”고 말했다.

가계대출 연체율은 1.22%로 전분기 말보다 1.60% 포인트 하락했다. 가계대출에서 큰 비중을 차지하는 보험계약대출이 연체 대상에서 제외돼 하락폭이 컸다. 가계대출 중 주택담보대출 연체율은 0.58%에서 0.51%로 0.07% 포인트 하락했다.

기업대출 연체율도 1.88%로 전분기 말보다 0.34% 포인트 하락했다. 이 가운데 중소기업대출 연체율은 2.87%로 전분기 말보다 0.39% 포인트 하락했다. 기업대출 연체율이 낮아진 것은 대출규모가 전분기보다 6000억원 늘었지만, 대손상각 등으로 연체채권 규모가 485억원 감소했기 때문이라고 금감원은 설명했다.

김양규 기자/ kyk@heraldcorp.com

포토슬라이드
  • ‘2019 맥스큐 머슬마니아 피트니스 코리아 챔피언십’
    ‘2019 맥스큐 머슬마니아 피트니스 코리아 챔피언십’
  • '아찔..짜릿한 수영복'
    '아찔..짜릿한 수영복'
  • '이걸 테이프로 만들었다고?'
    '이걸 테이프로 만들었다고?'
  • '눈부신 몸매... Victoria's Secret Fashion Show'
    '눈부신 몸매... Victoria's Secret Fashion Show'
핫 클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