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은행
  • 시중銀 외화대출·예금 감소세 지속

  • 기사입력 2011-02-22 11:13
    • 프린트
    • 메일
    • 크게
    • 작게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대출잔액 2억3400만弗 줄어


외화대출 및 외화예금의 감소세가 지속되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22일 은행권에 따르면 국민, 신한, 우리, 하나, 기업은행 등 5개 시중은행의 외화대출 잔액은 올 1월 말 현재 151억3600만 달러로 전월 말보다 2억3400만달러 감소했다. 시중은행의 외화대출은 지난 해 10월 8200만 달러 늘었지만, 이후 석달째 감소세를 보이고 있다.

외화대출이 감소하는 것은 지난 해 8월 금융감독원이 외화대출 시 환위험을 의무적으로 고지토록 한 모범규준을 마련한 뒤 은행들이 점차 외화대출 문턱을 높인 데 따른 것이다. 외화예금 잔액도 감소세가 이어지고 있다. 이들 은행의 외화예금 잔액은 1월 말 현재 122억8500만 달러로 전월 말보다 600만 달러 줄면서 지난 해 9월 말 152억7400만 달러를 기록한 이후 넉달 연속 감소했다. 

윤재섭 기자/ is@heraldcorp.com


포토슬라이드
  • '나 잡아봐라...Kinsey Wolanski의 질주'
    '나 잡아봐라...Kinsey Wolanski의 질주'
  • 섹시 스타 린제이 펠라스의 독보적 볼륨감
    섹시 스타 린제이 펠라스의 독보적 볼륨감
  • 엄청난 볼륨감의 소유자... '카라 델 토로'
    엄청난 볼륨감의 소유자... '카라 델 토로'
  • '칸의 여인'
    '칸의 여인'
핫 클릭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