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은행
  • 도민저축은행 자체휴업에 “금융회사가 구멍가게냐” 비난

  • 기사입력 2011-02-22 15:05
    • 프린트
    • 메일
    • 크게
    • 작게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국제결제은행(BIS)기준 자기자본비율 5% 미만 저축은행에 포함된 강원도의 도민저축은행이 예금인출 사태에 따른 유동성 위기를 우려해 자체 휴업에 들어가자, 비난 여론이 빗발치고 있다.

이 저축은행 일부 고객은 “금융회사가 자기 편한대로 열고 닫고 하는 구멍가게냐”며 “이러고서야 은행을 믿고 돈을 맡길 수 있겠느냐”며 울분을 토했다.

이에 대해 금융당국은 “금융회사가 자체적으로 휴업을 선언하는 것은 있을 수 없는 일”이라며 “영업을 재개하도록 독려하고 있다”고 밝혔다.

당국에 따르면 금융회사가 법으로 명시된 휴업일 이외에 자체적으로 휴업을 결정할 수 있는 것은 전산장애 혹은 천재지변으로 인해 도저히 영업이 불가능할 때 뿐이다.

앞서 도민저축은행은 지난 17일 금융위원회가 발표한 BIS 기준 자기자본비율이 5% 미만인 저축은행 명단에 포함되면서 예금인출 사태가 빚어졌다. 현재 도민저축은행은 300억원 가량의 유동성을 확보하고 있는 상태로 알려졌다.

도민저축은행은 현재 대주주가 나서 추가 유동성 확보에 전력을 쏟고 있고, 유상증자를 통한 자본확충을 계획 중인 것으로 전해졌다.

<윤재섭 기자/ @JSYUN10>
is@heraldcorp.com

포토슬라이드
  • '눈부신 몸매... Victoria's Secret Fashion Show'
    '눈부신 몸매... Victoria's Secret Fashion Show'
  • '나 잡아봐라...Kinsey Wolanski의 질주'
    '나 잡아봐라...Kinsey Wolanski의 질주'
  • '화려한 뒷모습의 제니퍼 로페즈'
    '화려한 뒷모습의 제니퍼 로페즈'
  • 레이첼 맥코드의 완벽한 몸매
    레이첼 맥코드의 완벽한 몸매
핫 클릭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