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금융인
  • 김승유 하나금융 회장, 연임 사실상 확정(종합)

  • 기사입력 2011-02-24 11:18
    • 프린트
    • 메일
    • 크게
    • 작게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김승유(68) 하나금융지주 회장의 연임이 사실상 확정됐다.

하나금융은 24일 회장 후보 추천위원회를 열어 만장일치로 김 현 회장을 차기 회장으로 추대했다.

회추위는 기존 등기임원 후보자 심사기구인 ‘경영발전보상위원회’에 소속된 사외이사 4명에 이사회 운영위원회 위원 2명(사외이사)을 추가해 구성됐다.

하나금융이 출범한 2005년 12월부터 회장직을 맡아온 김 회장은 2008년 연임됐으며, 이번에 한차례 더 연임돼 길게는 3년 더 회장직을 수행할 수 있게 됐다.

하나금융 이사회가 최근 확정한 ‘지배구조 규준’에 따르면, 하나금융 최고경영자(CEO) 등 등기이사의 연령은 만 70세로 제한되고 종전 3년으로 돼 있는 CEO 임기도 올해부터는 첫 임기만 3년으로 하고 연임 때에는 1년씩 연장된다.

이 규준을 적용하면 내달 임기가 끝나는 김승유 하나금융 회장은 올해부터 1년 단위로 이사회 등의 검증을 거쳐 만 70세까지 최장 3년 더 연임할 수 있다.

1997년 2월 하나은행장 선임 때까지 거슬러 올라가면 김 회장은 올해까지 15년째 하나금융 CEO를 맡고 있다. 경기고와 고려대 상대 경영학과를 졸업한 김 회장은 하나은행 설립 때부터 참여한 정통 ‘은행맨’이다.

김 회장의 연임은 내달 9일 주주총회 소집을 위한 이사회에서 공식 발표되고, 같은 달 25일 열리는 주주총회에서 확정된다. 김 회장의 연임으로 외환은행 인수 작업도 한층 탄력을 받을 것으로 보인다.

하나금융은 최근 자회사 배당과 유상증자 등으로 외환은행 인수를 위한 실탄을 모두 확보했으며, 다음 달 2일 또는 16일 열리는 금융위원회 정례회의에서 금융당국의 승인도 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헤럴드 생생뉴스/onlinenews@heraldcorp.com



포토슬라이드
  • '눈부신 몸매... Victoria's Secret Fashion Show'
    '눈부신 몸매... Victoria's Secret Fashion Show'
  • '나 잡아봐라...Kinsey Wolanski의 질주'
    '나 잡아봐라...Kinsey Wolanski의 질주'
  • '화려한 뒷모습의 제니퍼 로페즈'
    '화려한 뒷모습의 제니퍼 로페즈'
  • 레이첼 맥코드의 완벽한 몸매
    레이첼 맥코드의 완벽한 몸매
핫 클릭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