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은행
  • 외환은행, 7억 달러 글로벌본드 발행 성공

  • 기사입력 2012-06-19 08:51
    • 프린트
    • 메일
    • 크게
    • 작게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헤럴드경제=하남현 기자] 외환은행(004940)은 아시아와 유럽, 미국 등의 투자자들을 상대로 청약을 받아 5년 만기 7억 달러 규모의 글로벌본드 발행을 성공적으로 완료했다고 19일 밝혔다.

발행금리는 5년 만기 미국 국채수익률에 255bp(bp=0.01%)가 가산된 수준에서 결정됐다. 쿠폰금리(표면금리)는 3.125%다.

투자 자금은 발행 규모의 7.8배인 55억 달러가 몰렸다. 지역별로는 아시아에서 55%, 유럽에서 17%, 미국에서 28%의 투자자가 모였다.

외환은행 관계자는 “이번 성공적인 글로벌본드 발행은 최근 유럽위기 재발로 한동안 해외채권 발행여건이 악화된 가운데에도 사전에 발행 준비 작업을 철저히 진행함으로써 그리스 총선 직후의 우호적인 시장 분위기를 적기에 활용할 수 있었기 때문”이라고 설명했다.

이번 채권 발행 주간사는 BoA 메릴린치, 씨티그룹, HSBC, ING, 모건스탠리, 환은아세아재무유한공사(KAF)가 공동으로 맡았고, 하나대투증권이 보조주간사로 참여했다.

airinsa@heraldcorp.com
포토슬라이드
  • 레이첼 맥코드의 완벽한 몸매
    레이첼 맥코드의 완벽한 몸매
  • ‘2019 맥스큐 머슬마니아 피트니스 코리아 챔피언십’
    ‘2019 맥스큐 머슬마니아 피트니스 코리아 챔피언십’
  • 블랙의 매력
    블랙의 매력
  • '이걸 테이프로 만들었다고?'
    '이걸 테이프로 만들었다고?'
핫 클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