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최신기사
  • [속보] 2억 들고 튄 현금수송직원, 6일만에 보령서 잡혔다

  • 기사입력 2018-08-13 13:52
    • 프린트
    • 메일
    • 크게
    • 작게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현금수송업체 직원이 현금 2억원을 갖고 달아난 충남 천안의 한 대형마트 주차장. 현금수송업체 직원 A씨는 이곳에서 현금 가방을 자신의 승용차에 옮겨 싣고 달아났다. [사진=연합뉴스]

[헤럴드경제=이슈섹션] 현금 수송차량에서 2억원을 훔쳐 달아난 뒤 행방이 묘연했던 현금수송업체 직원 A(32)씨가 범행 엿새만인 13일 검거됐다.

충남 천안서북경찰서는 이날 낮 1시께 보령시 한 해수욕장 인근 모텔에서 A씨를 붙잡았다고 밝혔다.

A씨는 지난 7일 오전 8시 47분께 천안시 서북구 한 대형마트 주차장에서 동료 두 명이 현금자동입출금기(ATM)에 돈을 넣으러 간 사이 수송차 안에 있던 현금 2억원을 미리 주차해둔 자신의 차량으로 옮겨 달아난 혐의를 받고 있다.

A씨는 범행 한 달 전부터는 거의 매일 평택을 드나들었고, 이틀 전부터는 휴대전화 전원까지 꺼두는 등 치밀하게 움직였다.

전날 밤에는 자신의 승용차를 미리 주차장에 주차해 둬 범행 즉시 달아날 수 있도록 준비했다.

그가 달아나는 데 사용한 승용차는 지난 10일 낮 12시께 평택시 한 골목에서 발견됐다.

onlinenews@heraldcorp.com
핫이슈 아이템
포토슬라이드
  • 핫보디, 핫비키니
    핫보디, 핫비키니
  • 마이애미 해변의 유혹( 誘惑)~~~
    마이애미 해변의 유혹( 誘惑)~~~
  • 피겨 요정 아찔연기 어디까지~~~~
    피겨 요정 아찔연기 어디까지~~~~
  • 이보다 섹시할 순 없다.~~~
    이보다 섹시할 순 없다.~~~
핫 클릭
비즈링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