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최신기사
  • 송강호·한석규 연이은 부친상

  • 기사입력 2018-11-11 12:46
    • 프린트
    • 메일
    • 크게
    • 작게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사진=헤럴드POP]

[헤럴드경제=모바일섹션] 배우 송강호와 한석규가 연이어 부친상을 당했다.
송강호의 아버지 송인대씨가 9일 별세한 데 이어 한석규의 아버지 한봉석씨가 10일 세상을 떠났다. 송강호는 영화 ‘나랏말싸미’ 촬영 중 비보를 접하고 급히 달려와 빈소를 지켰다. 고인의 빈소는 서울 아산병원 장례식장에 마련됐으며 발인은 11일 오전7시에 엄수됐다.

한석규 부친 한봉석 씨는 10일 별세했다. 빈소는 서울 성북구 한 장례식장에 마련됐다. 발인은 12일 오전 7시 30분이며 장지는 서울추모공원이다. 한석규는 현재 영화 ‘천문’ 촬영 중이며 영화 ‘우상’ 개봉을 앞두고 있다.

onlinenews@heraldcorp.com
포토슬라이드
  • 핫보디, 핫비키니
    핫보디, 핫비키니
  • 마이애미 해변의 유혹( 誘惑)~~~
    마이애미 해변의 유혹( 誘惑)~~~
  • 피겨 요정 아찔연기 어디까지~~~~
    피겨 요정 아찔연기 어디까지~~~~
  • 이보다 섹시할 순 없다.~~~
    이보다 섹시할 순 없다.~~~
핫 클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