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뉴스속보
  • “추신수, 현지 기자들이 뽑은 텍사스 올해의 선수”

  • 기사입력 2018-12-08 16:52
    • 프린트
    • 메일
    • 크게
    • 작게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추신수
[헤럴드경제] 미국 프로야구 메이저리그(MLB)에서 활약하는 추신수(36·텍사스 레인저스)가 현지 기자들로부터 텍사스 구단 올해의 선수로 뽑혔다.

텍사스 구단은 8일(한국시간) “추신수가 미국야구기자협회(BBWAA) 댈러스-포트워스 지회에서 뽑은 텍사스 레인저스 2018 올해의 선수로 선정됐다”고 밝혔다.

추신수는 지난 9월 메이저리그 공식 홈페이지 MLB닷컴이 뽑은 텍사스 구단 최우수선수(MVP)의 영예를 안은 바 있다.

올 시즌 추신수는 타율 0.264에 21홈런, 62타점, 83득점, 출루율 0.377, OPS(출루율+장타율) 0.810을 기록했다.

일본의 마쓰이 히데키(175홈런)를 넘어 아시아 출신 선수 메이저리그 통산 최다홈런 기록(198홈런)을 새로 써 내려갔고, 52경기 연속 출루로 메이저리그의 관심을 받았다.

특히 전반기 맹활약을 앞세워 생애 처음이자 텍사스에서는 유일하게 메이저리그올스타전에도 출전했다.

비록 후반기 타격 부진을 겪으면서 성적이 떨어졌으나 텍사스로 이적한 이후 가장 좋은 시즌을 보냈다.

텍사스 구단 올해의 투수는 구원투수 호세 레클레르크, 올해의 신인은 유틸리티플레이어인 아이재아 카이너-팔레파가 뽑혔다. 딜라이노 드실즈는 해롤드 맥키니 굿가이 상을 받는다.

시상식은 현지 시간 내년 1월 25일 텍사스주 알링턴에서 개최될 텍사스 구단의 새 시즌 팬 미팅 행사 때 함께 열린다.

onlinenews@heraldcorp.com
포토슬라이드
  • 핫보디, 핫비키니
    핫보디, 핫비키니
  • 마이애미 해변의 유혹( 誘惑)~~~
    마이애미 해변의 유혹( 誘惑)~~~
  • 피겨 요정 아찔연기 어디까지~~~~
    피겨 요정 아찔연기 어디까지~~~~
  • 이보다 섹시할 순 없다.~~~
    이보다 섹시할 순 없다.~~~
핫 클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