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사용안함(뉴스속보)
  • “예의바르게 진행하라” 전원책 지적에 김제동 웃음

  • 기사입력 2018-12-18 06:37
    • 프린트
    • 메일
    • 크게
    • 작게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사진=KBS 방송 캡처]
[헤럴드경제=모바일섹션] ‘오늘밤 김제동’에 출연한 전원책 변호사가 진행자인 김제동과 신경전을 벌였다.

전원책 변호사는 17일 KBS 2TV ‘오늘밤 김제동’에 게스트로 출연해 방송 초반 김제동의 의상을 지적했다. 이날 김제동은 셔츠나 넥타이 차림이 아닌 캐쥬얼 정장의 의상을 입고 방송을 진행했다.

전 변호사는 “진행자는 반드시 정장을 입도록 하라. 그것이 바로 게스트와 진행자의 차이다”라며 “예능프로그램이 아니지 않나. 시사프로그램은 진행자가 정장을 입어야 한다. 그리고 예의 바르게, 웃지 말고 정중하게 진행하라”고 일침을 날렸다.

이에 김제동은 웃음을 머금고 “정장을 어떻게 입으라는 말이냐”라고 묻기도 했다. 전 변호사는 역시 웃으며 “넥타이를 매라”고 답했다.

이날 방송에서는 자유한국당 인적 쇄신 관련 질문이 오갔다. 전 변호사는 영향을 받는 의원은 5.5명뿐이라며 ‘쇼’라고 강하게 비판했다. 한국당의 새 원내대표로 나경원 의원이 된 것에 대한 견해도 밝혔다.

onlinenews@heraldcorp.com

포토슬라이드
  • ‘2018 맥스큐 머슬마니아 오리엔트 챔피언십’
    ‘2018 맥스큐 머슬마니아 오리엔트 챔피언십’
  • 'Victoria's Secret Fashion Show'
    'Victoria's Secret Fashion Show'
  • 이런 드레스?
    이런 드레스?
  • 테이프로 만든 예술
    테이프로 만든 예술
핫 클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