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사용안함(뉴스속보)
  • 박환희, 7세 아들 생일 축하 “보고싶다”

  • 기사입력 2019-01-13 11:12
    • 프린트
    • 메일
    • 크게
    • 작게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헤럴드경제=모바일섹션] 박환희가 아들의 생일을 축하했다. 박환희는 지난 2011년 래퍼 바스코와 결혼 후 1년 5개월만에 이혼했다. 현재 바스코가 아들의 양육을 맡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박환희는 13일 인스타그램에 “7년 전의 지금 이 시간에 나는 졸음과 배고픔 사이에서 진통과 사투를 벌이면서도, 눈물 한방울 흘릴 수 없고 소리 한번 크게 낼 수 없는 엄마였다”고 운을 뗐다.

아울러 “출산 예정일에 정확히 양수가 터지고, 18시간의 진통 끝에 만나게 된 천사같은 우리 아들. 엄마 뱃속에서 열심히 나오느라 퉁퉁 부었지만 엄마 눈에는 가장 예쁘다”며 “이 땅에 엄마 아들로 태어나줘서 정말 정말 고마워. 아주 많이 보고싶다 우리 아들, #2012년1월13일오전9시38분3.0kg”이라며 아들을 그리워하는 글과 사진도 남겼다.

게시물 속 사진에서 박환희는 갓 태어난 아들을 안고 미소를 짓고 있다. 또 다른 사진에서 박환희는 편한 복장으로 아이에게 젖병을 물리고 있다.

onlinenews@heraldcorp.com
포토슬라이드
  • ‘2018 맥스큐 머슬마니아 오리엔트 챔피언십’
    ‘2018 맥스큐 머슬마니아 오리엔트 챔피언십’
  • 'Victoria's Secret Fashion Show'
    'Victoria's Secret Fashion Show'
  • 이런 드레스?
    이런 드레스?
  • 테이프로 만든 예술
    테이프로 만든 예술
핫 클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