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뉴스속보
  • 유시민 전원책, ‘썰전’ 나온다…“속 시원히 다 말했다”

  • 기사입력 2019-01-20 08:26
    • 프린트
    • 메일
    • 크게
    • 작게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헤럴드경제=모바일섹션] JTBC ‘썰전’ 300회에 유시민과 전원책이 깜짝 출연했다.

20일 방송될 ‘썰전’ 300회에 과거 패널로 출연했던 유시민 작가와 전원책 변호사가 영상으로 깜짝 등장한다.

‘썰전’ 200회때 함께했던 두 사람은 흔쾌히 인터뷰에 응하며, 현재 ‘썰전’ 패널(박형준 이철희)들에게 전하고 싶은 말과 함께 그간 이슈가 되었던 사안들에 대한 의견을 시원하게 털어놓았다.

유시민 작가는 유튜브 방송 이후 대권주자론에 대한 입장을 전했고, 전원책 변호사는 한국당의 미래 등에 대해 솔직하게 이야기했다.

20일 방송될 ‘썰전’ 300회는 2019 AFC 아시안컵 ‘베트남 VS 요르단’ 생중계 편성으로 밤 10시 10분 방송된다.

onlinenews@heraldcorp.com
포토슬라이드
  • 기다려라 여름아~
    기다려라 여름아~
  • ‘2018 맥스큐 머슬마니아 오리엔트 챔피언십’
    ‘2018 맥스큐 머슬마니아 오리엔트 챔피언십’
  • 이런 드레스?
    이런 드레스?
  • 테이프로 만든 예술
    테이프로 만든 예술
핫 클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