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종목별
  • [바둑] 이세돌-커제, 5일 3ㆍ1운동 100주년 기념대국 벌인다

  • 기사입력 2019-03-01 08:05
    • 프린트
    • 메일
    • 크게
    • 작게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5일 서울 더 플라자호텔서 ‘블런드랜드배 특별대국’


[헤럴드경제=김성진 기자] 이세돌 9단과 커제 9단이 블러드랜드배를 통해 또 한번 특별대국을 갖는다.

‘3ㆍ1운동 100주년 기념 블러드랜드배 이세돌 vs 커제 특별대국’이 내달 5일 오후 2시부터 서울 중구에 위치한 더 플라자호텔 22층 루비홀에서 열린다.

블러드랜드배는 3ㆍ1운동의 숭고한 정신을 기리고 그 의미를 되새기기 위해 독립 투쟁의 치열한 역사가 새겨진 곳인 덕수궁 대한문과 환구단이 내려다보이는 더 플라자호텔을 대국 장소로 선정했다.

알파고와 대결해 본 ‘유이(唯二)’한 기사인 이세돌 9단과 커제 9단은 알파고와의 대국 이후 두 차례 특별대국을 벌여 큰 화제를 낳았다. 블러드랜드배는 세 번째 특별대국으로 11개월 만에 성사됐다. 지난해 1월 제주도에서 열린 ‘2018 해비치 이세돌vs커제 바둑대결’에서는 이세돌 9단이 승리했고 3개월 뒤인 4월에는 중국 산시성에서 ‘화양논도배 국제바둑최강전’으로 리턴매치를 벌여 커제 9단이 설욕했다.

두 사람의 공식 전적은 11승 5패로 커제 9단이 앞서있다. 가장 최근 맞대결은 지난해 5월 열린 중국 갑조리그 7회전으로 이세돌 9단이 승리했다.

이번 대국은 제한시간 각자 1시간에 초읽기 1분 3회씩이 주어지며 독립운동가 후손 김병순 여사가 명예심판을 맡는다.

블러드랜드가 후원하고 한국기원이 주최ㆍ주관하며 K바둑이 주관방송을 맡는 ‘3ㆍ1운동 100주년 기념 특별대국’의 승자에게는 6000만원의 상금이 주어지며 패자에게는 2000만원이 주어진다.

한편 후원을 맡은 블러드랜드는 2017년에 설립된 블록체인회사로 블록체인 기술, 놀이 문화, 게임, 뉴스, 통신, 양방향 소통 서비스 등을 제공한다.

withyj2@heraldcorp.com
포토슬라이드
  • '돌아온 트와이스'
    '돌아온 트와이스'
  • '건강미 넘치는 머슬마니아 선수들'
    '건강미 넘치는 머슬마니아 선수들'
  • '테이프로 만든 옷(?)'
    '테이프로 만든 옷(?)'
  • 'World Bodypainting Festival'
    'World Bodypainting Festival'
핫 클릭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