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종목별
  • 추신수, 1안타 2타점…강정호·최지만은 휴식

  • 기사입력 2019-03-12 07:45
    • 프린트
    • 메일
    • 크게
    • 작게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연합]

[헤럴드경제=모바일섹션] 추신수(37·텍사스 레인저스)가 올해 처음으로 한 경기에서 2타점을 올렸다.

추신수는 12일(한국시간) 미국 애리조나주 서프라이즈 스타디움에서 열린 로스앤젤레스 에인절스와의 2019 미국프로야구 메이저리그 시범경기에 1번 타자 좌익수로 선발 출전해 2타수 1안타 2타점으로 활약했다.

시범경기 타율은 0.200에서 0.235(17타수 4안타)로 올랐고, 타점은 3개로 늘었다.

추신수는 1-0으로 앞선 2회말 무사 2, 3루에서 좌익수 희생플라이로 타점을 올리고 3회말 2사 1, 3루에서는 좌익수 앞에 떨어지는 1타점 적시타를 만들었다.

한편, 전날 뉴욕 양키스를 상대로 2019 시범경기 4호 홈런을 친 강정호는 스프링캠프 홈구장 레콤파크에 남아 훈련했다.

강정호는 현재 안타 4개를 모두 홈런으로 장식하며 타율 0.200(20타수 4안타), 4타점을 올리고 있다.

또 탬파베이 레이스 주축 타자 최지만은 필라델피아 필리스와의 방문경기에 결장했다.

최지만은 서서히 경기 감각을 끌어올리며 이번 시범경기에서 타율 0.389(18타수7안타), 1홈런, 4타점으로 활약 중이다.

onlinenews@heraldcorp.com
포토슬라이드
  • '눈부신 몸매... Victoria's Secret Fashion Show'
    '눈부신 몸매... Victoria's Secret Fashion Show'
  • '나 잡아봐라...Kinsey Wolanski의 질주'
    '나 잡아봐라...Kinsey Wolanski의 질주'
  • '화려한 뒷모습의 제니퍼 로페즈'
    '화려한 뒷모습의 제니퍼 로페즈'
  • 레이첼 맥코드의 완벽한 몸매
    레이첼 맥코드의 완벽한 몸매
핫 클릭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