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은행
  • 우리은행, 후순위채 3000억원 발행 성공

  • 기사입력 2019-03-19 10:33
    • 프린트
    • 메일
    • 크게
    • 작게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2.68% 고정금리…바젤III 도입 이후 최저

[헤럴드경제=박준규 기자] 우리은행은 지난 18일 상각형 조건부자본증권(후순위채) 3000억원을 성공적으로 발행했다고 19일 밝혔다.

이번 후순위채는 10년 만기, 2.68%의 고정금리로 발행됐다. 우리은행의 BIS자기자본비율은 0.19%포인트(p) 오르게 됐다.

특히 이번 후순위채 발행금리는 국고채 10년 금리에 0.70%p의 스프레드를 가산한 금리다. 이는 바젤III가 도입된 이후 우리은행이 발행한 후순위채 가운데 가장 낮은 수준이다.

우리은행 관계자는 “수요예측에서 발행규모의 1.6배에 해당하는 약 5000억원의 자금이 몰리는 등 시장의 많은 관심을 받았다”며 “기업가치에 대한 시장의 신뢰도가 높아지고 우리금융지주 출범 이후 지배구조의 안정화를 토대로 성공적으로 후순위채를 발행했다”고 말했다.

nyang@heraldcorp.com
포토슬라이드
  • '눈부신 몸매... Victoria's Secret Fashion Show'
    '눈부신 몸매... Victoria's Secret Fashion Show'
  • '나 잡아봐라...Kinsey Wolanski의 질주'
    '나 잡아봐라...Kinsey Wolanski의 질주'
  • '화려한 뒷모습의 제니퍼 로페즈'
    '화려한 뒷모습의 제니퍼 로페즈'
  • 레이첼 맥코드의 완벽한 몸매
    레이첼 맥코드의 완벽한 몸매
핫 클릭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