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종목별
  • 한화 강인권 배터리 코치 병가…차일목 코치 합류

  • 기사입력 2019-03-19 18:04
    • 프린트
    • 메일
    • 크게
    • 작게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헤럴드경제]한화 이글스 강인권 배터리 코치가 병가를 내고 잠시 건강 회복에 주력한다.

한용덕 한화 감독은 19일 경남 창원NC파크에서 NC 다이노스와 2019 신한은행 마이카 KBO리그 시범경기에 나서기 전 “차일목 2군 배터리 코치가 새로 올라왔다”며 “강인권 코치는 병가를 냈다. 많이 아프다”고 밝혔다.

한 감독은 “검사는 해봤는데, 한 달 정도 쉬고 복귀할 예정”이라며 “스프링캠프에서 잘 못 먹더니 살이 많이 빠졌다. 안쓰러워서 못 보겠다”고 덧붙였다.

강 코치가 병가를 낸 배경에는 한 감독의 결단력도 있었다.

한 감독은 “건강이 우선”이라며 “일단 쉬게 하자고 했는데,구단 사장님이 받아들여 주셔서 일단 쉬는 것으로 됐다”고 했다.

onlinenews@heraldcorp.com
포토슬라이드
  • '시선강탈' 157cm 모델 'Demi Rose'
    '시선강탈' 157cm 모델 'Demi Rose'
  • '건강미 넘치는 머슬마니아 선수들'
    '건강미 넘치는 머슬마니아 선수들'
  • '테이프로 만든 옷(?)'
    '테이프로 만든 옷(?)'
  • '시선집중..드레스'
    '시선집중..드레스'
핫 클릭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