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생활경제
  • 이마트, 디지털 사이니지 활용한 ‘미디어 아트展’ 열어

  • 기사입력 2019-03-24 08:12
    • 프린트
    • 메일
    • 크게
    • 작게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12월까지 85개점서 ‘미디어 아트展’ 진행

-인상주의 등 명화 ‘아트 모션 그래픽’ 선보여




[헤럴드경제=박로명 기자] 이마트가 오는 24일부터 12월까지 가양점, 왕십리점, 영등포점 등 총 85개 매장에서 ‘디지털 사이니지(Digital Signage)’ 인프라를 활용해 명화를 상영하는 ‘미디어 아트展’을 연다.

디지털 사이니지란 TV, LED 등 디지털 디스플레이를 이용한 옥내외 광고로, 중앙관제센터에서 통신망을 통해 광고 내용을 제어할 수 있는 광고판을 말한다.

이는 기존 손으로 갈아 끼우는 인쇄물 형태의 광고에서 한 단계 진일보한 것으로 디지털 형식 특성상 콘텐츠 교체 주기를 자유자재로 조절할 수 있어 보다 정교한 마케팅이 가능한 것이 장점이다.

또한 사진 뿐만 아니라 최근 콘텐츠 소비 트렌드에 적합한 영상과 소리까지도 내보낼 수 있어 광고에 대한 주목도가 높다.

미디어 아트展은 근대미술에서부터 현대미술까지 미술사조별로 인상주의ㆍ표현주의ㆍ초현실주의ㆍ추상주의ㆍ팝아트 등 각 사조별 대표 작가를 1명씩 추려내 해당 작가의 명화 10~12점 가량을 총 2000여개 스크린에 노출하는 방식으로 진행된다.

명화 작품은 스크린상에서 그림의 피사체와 배경이 각각 살아 움직이는 ‘아트 모션 그래픽’ 기법으로 선보인다. 또한 작품과 함께 해당 작가와 그림에 대한 간략한 설명도 곁들여 고객들의 이해를 도울 예정이다.

첫 작가로 佛 인상주의의 시조격인 ‘카미유 피사로(CAMILLE PISSARRO)’의 회화 작품 12점을 상영한다. 이후에는 클림트ㆍ뭉크ㆍ칸딘스키ㆍ오키프 등과 함께 국내외 유망작가들의 콜라보레이션 작품까지도 순차적으로 선보일 계획이다.

이마트가 미디어 아트展을 기획한 이유는 고객들에게 쾌적한 쇼핑 환경을 제공하고소통을 극대화하는 한편 오프라인 쇼핑 공간의 핵심 가치 가운데 하나인 ‘타임쉐어(Time Share)’ 기능을 통해 고객들에게 다양한 쇼핑의 재미도 제공하기 위함이다.

최훈학 이마트 마케팅담당 상무는 “이마트가 쇼핑 혁신을 위해 도입한 디지털 사이니지가 쇼핑정보 제공뿐만 아니라 새로운 고객 소통 창구로 자리잡아가고 있다”며 “향후다양한기획을통해 ‘아트랙티브’ 공간으로서의 가치를 높여갈 방침”이라고 밝혔다.

dodo@heraldcorp.com
포토슬라이드
  • 'World Bodypainting Festival'
    'World Bodypainting Festival'
  • '아찔한 패션쇼'
    '아찔한 패션쇼'
  • '란제리 패션쇼'
    '란제리 패션쇼'
  • '테이프로 만든 옷(?)'
    '테이프로 만든 옷(?)'
핫 클릭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