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최신기사
  • 美 파크랜드고교 총격사건 생존 학생… PTSD로 자살

  • 기사입력 2019-03-23 16:03
    • 프린트
    • 메일
    • 크게
    • 작게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헤럴드 경제] 17명이 숨진 미국 파크랜드 고교 총격 사건에서 살아남았던 학생이 외상후 스트레스 장애(PTSD)를 이기지 못하고끝내 스스로 목숨을 끊었다

22일 AFP통신 등에 따르면 지난해 2월 플로리다주 파크랜드에 있는 마조리 스톤맨 더글러스 고교에서 발생한 총격 사건의 생존자였던 시드니 에일로(19)가 최근 스스로 목숨을 끊었다.

마조리 스톤맨 더글러스 고교 총격사건은 이 학교 제적생이 반자동 소총 ‘AR-15’를 난사하면서 학생 14명과 교사 3명 등 모두 17명이 목숨을 잃었던 사건이다.

이 과정에서 에일로는 다행히 목숨은 건졌지만, 메도 폴락과 호아퀸 올리버 등 절친한 두 친구를 잃었다.

이후 에일로는 지난해 7월 고등학교를 졸업한 후 대학에 진학하며 ‘정상적인 삶’을 살기 위해 노력했다.

열정적으로 요가를 배우고 총기규제 법안을 위한 전국적인 학생 운동에도 참여했다.

사건 이후 생존 학생들을 중심으로 조직된 ‘우리 생명을 위한 행진’(March for Our Lives)은 강력한 총기규제의 입법을 위해 로비 활동과 시위를 벌였다.

그러나 에일로의 부모는 그가 이전처럼 생활하는 것은 쉽지 않았다고 전했다.

에일로가 그간 PTSD 치료를 받아왔으며, 살아남았다는 죄책감에 무척 괴로워했다고 지역 매체인 CBS4에 전했다.

어머니 카라는 CBS마이애미에 에일로가 대학 교실을 무서워하는 등 힘든 시간을보냈다고 말했다.

메도 폴락의 아버지는 “매우 끔찍한 일이 일어났다. 메도와 시드니는 오랜 시간친구였다”며 에일로의 죽음을 애도했다.

onlinenews@heraldcorp.com
포토슬라이드
  • '눈부신 몸매... Victoria's Secret Fashion Show'
    '눈부신 몸매... Victoria's Secret Fashion Show'
  • '나 잡아봐라...Kinsey Wolanski의 질주'
    '나 잡아봐라...Kinsey Wolanski의 질주'
  • '화려한 뒷모습의 제니퍼 로페즈'
    '화려한 뒷모습의 제니퍼 로페즈'
  • 레이첼 맥코드의 완벽한 몸매
    레이첼 맥코드의 완벽한 몸매
핫 클릭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