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최신기사
  • 안철수 돌아오나…6월 복귀설 ‘솔솔’

  • 기사입력 2019-03-24 16:28
    • 프린트
    • 메일
    • 크게
    • 작게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헤럴드경제=모바일섹션] 안철수 전 의원의 6월 조기 귀국설이 확산하고 있다.

최근 바른미래당이 선거제·개혁법안 패스트트랙을 두고 내홍에 휩싸이자 오는 9월 귀국 예정인 안 전 의원이 조기 귀국해 당 분위기를 쇄신해야 한다는 것이 그 근거다.

바른미래당 고위 관계자는 24일 연합뉴스 통화에서 “당내에서 안 전 의원의 6월 조기 귀국설이 돌고 있다”면서 “아예 한국으로 돌아올지, 아니면 왔다가 바로 독일로 돌아갈지는 모르겠지만 안 전 의원의 귀국 자체가 당 분위기 전환의 계기가 될 것”이라고 전했다.

여의도에선 안 전 의원의 일부 측근이 국회 앞 사무실을 얻어 안 전 의원의 활동 재개를 위한 준비 작업에 들어갔다는 말도 나온다. 하지만 안 전 의원 측은 “현재로선 그런 계획이 전혀 없다”며 부인한 것으로 알려졌다.

하지만 선거법 패스트트랙을 두고 또 한 번 분란을 겪은 바른미래당 내에선 ‘안철수 조기 등판론’에 대한 기대감이 커지는 상황이다.

특히 이번 4·3 보궐선거에서 바른미래당 지지율이 또다시 저조할 경우 이런 요구는 더욱 강해질 것으로 보인다.

안 전 의원은 지난 2016년 1월 국민의당을 창당한 지 4개월 만에 20대 총선에서 38석이라는 성과를 낸 바 있다.

onlinenews@heraldcorp.com
포토슬라이드
  • '이걸 테이프로 만들었다고?'
    '이걸 테이프로 만들었다고?'
  • '몸매깡패....치어리더 김연정'
    '몸매깡패....치어리더 김연정'
  • '내가 Cardi B다'
    '내가 Cardi B다'
  • '아찔..짜릿한 수영복'
    '아찔..짜릿한 수영복'
핫 클릭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