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최신기사
  • 윤아 “토니 팬이었다”…토니母 “아들과 결혼하면 좋을 것”

  • 기사입력 2019-03-24 23:14
    • 프린트
    • 메일
    • 크게
    • 작게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SBS ‘미운 우리 새끼’ 방송 화면 캡처]

[헤럴드경제=모바일섹션] 윤아가 어린 시절 토니의 팬이었다고 밝혔다.

24일 밤 방송된 SBS 예능 프로그램 ‘미운 우리 새끼’에는 스페셜 MC로 윤아가 출연했다.

이날 윤아의 출연에 토니 어머니는 각별한 관심을 보였다. 윤아에게 H.O.T 멤버 중에 누가 제일 좋은지 물었다. 윤아는 “어릴 때 토니 오빠 팬이었다”고 밝혔다.

이어 윤아는 “최근 콘서트에서도 예전 모습 그대로였다”고 말했다. 이에 토니 어머니는 “토니하고 결혼하면 참 좋을 것 같다”고 말해 윤아를 당황하게 만들었다.

김종국의 어머니도 “다 똑같은 마음이다. 말로 표현 못해서 그렇지”라 거들었다.

이에 서장훈은 “오늘은 표현하시면 안 된다”라고 만류, 웃음을 자아냈다.

onlinenews@heraldcorp.com
포토슬라이드
  • '시선집중..드레스'
    '시선집중..드레스'
  • '건강미 넘치는 머슬마니아 선수들'
    '건강미 넘치는 머슬마니아 선수들'
  • '테이프로 만든 옷(?)'
    '테이프로 만든 옷(?)'
  • 'World Bodypainting Festival'
    'World Bodypainting Festival'
핫 클릭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