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최신기사
  • 수지, 9년 몸담은 JYP 떠난다…왜?

  • 기사입력 2019-03-26 16:07
    • 프린트
    • 메일
    • 크게
    • 작게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헤럴드경제=모바일섹션] 가수 겸 배우 수지(25·배수지)가 JYP를 떠난다.

JYP 엔터테인먼트는 26일 공식 보도자료를 통해 “오는 3월 31일을 끝으로, 아티스트 수지와의 전속 계약이 만료된다. 지난 몇 달 동안 심도 있는 논의의 시간을 가졌고, 양측이 합의하에 재계약은 진행하지 않기로 했다”고 밝혔다.

이어 “수지는 2010년 그룹 미쓰에이(miss A)로 데뷔 후 JYP에서 그 누구보다도 열정적인 모습으로 최선을 다해 활동했다. 지난 2017년에는 상호 굳건한 신뢰를 바탕으로 본사와 한 차례 재계약을 체결하는 등 남다른 인연을 이어왔다. 2010년부터 지금까지, 9년이란 긴 시간 동안 동고동락하며 JYP에 함께 성장하는 기쁨을 선사해준 수지에게 진심으로 감사 인사를 전한다”고 덧붙였다.

수지는 2010년 미쓰에이로 데뷔해 KBS2 ‘드림하이’, 영화 ‘건축학개론’, SBS ‘당신이 잠든 사이에’ 등에 출연하며 배우로서 입지를 다져왔다. 또한 하반기 방송 예정인 SBS ‘배가본드’를 촬영 중이며 영화 ‘백두산’의 출연도 확정지었다.

한편 수지는 매니지먼트숲과 전속계약을 논의 중인 것으로 전해졌다.

매니지먼트숲 관계자는 이날 스포츠조선에 “수지와 전속계약 관련 논의 중인 상황은 맞지만 확정되지 않았다”며 “논의 후 확정이 된다면 외부에 알릴 것”이라고 밝혔다.

onlinenews@heraldcorp.com
포토슬라이드
  • '이걸 테이프로 만들었다고?'
    '이걸 테이프로 만들었다고?'
  • '몸매깡패....치어리더 김연정'
    '몸매깡패....치어리더 김연정'
  • '내가 Cardi B다'
    '내가 Cardi B다'
  • '아찔..짜릿한 수영복'
    '아찔..짜릿한 수영복'
핫 클릭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