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사용안함(뉴스속보)
  • 홍남기 부총리 “‘김동연 고발’ 한국당 따라 신재민 고발취소 검토”

  • 기사입력 2019-03-26 18:55
    • 프린트
    • 메일
    • 크게
    • 작게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홍남기 부총리 겸 기획재정부 장관이 26일 열린 국회 기획재정위 전체회의에서 의원질의에 답변하고 있다. [연합]
나경원 의원에 “자유한국당, 김동연 前 부총리 고발취소 하느냐” 역질문

[헤럴드경제=배문숙 기자]홍남기 부총리 겸 기획재정부 장관이 26일 자유한국당의 김동연 전 부총리 고발취소 여부에 따라 기재부도 신재민 전 사무관에 대한 고발취소를 적극적으로 검토하겠다는 뜻을 밝혔다.

홍 부총리는 이날 국회 기획재정위원회 전체회의에서 신 전 사무관 고발취소 가능성을 묻는 바른미래당 유승민 의원의 질문에 “한국당이 김동연 전 부총리를 고발한 상황인데 (이를 취소하면 신 전 사무관 고발취소를) 적극적으로 검토하겠다”고 말했다.

그는 “신 전 사무관이 후배 공무원이라 (고발) 취소가 맞다고 본다”면서도 “자유한국당이 김 전 부총리를 고발해 병합 심리 중이라서 여러 가지를 고민 중”이라고설명했다.

이어 홍 부총리는 자유한국당 나경원 의원에게 “자유한국당은 김동연 전 부총리에 대한 고발을 취하할 의사가 있느냐”고 질의했다가 기재위원들의 지적을 받았다.

나 의원은 “신 전 사무관에 대한 고발 취하와 김 전 부총리 고발은 별개의 일”이라며 “국가부채 조작 의혹에 대해 검찰의 판단을 받아보자는 것인데 우리가 왜 취하를 하느냐”고 잘라 말했다.

신 전 사무관은 지난해 12월 정부의 KT&G 사장 인사개입과 청와대 적자 국채 발행 강요 의혹을 폭로했다.

이에 기재부는 1월 2일 신 전 사무관을 공무상 비밀누설과 공공기록물 관리에 관한 법률 위반 혐의로 고발했다.

뒤이어 자유한국당도 신 전 사무관의 폭로 내용을 바탕으로 김동연 전 부총리와차영환 전 청와대 경제정책비서관에 대한 고발장을 검찰에 제출한 바 있다. 해당 사건은 현재 서울서부지검이 수사 중이다.

oskymoon@heraldcorp.com


포토슬라이드
  • '돌아온 트와이스'
    '돌아온 트와이스'
  • '건강미 넘치는 머슬마니아 선수들'
    '건강미 넘치는 머슬마니아 선수들'
  • '테이프로 만든 옷(?)'
    '테이프로 만든 옷(?)'
  • 'World Bodypainting Festival'
    'World Bodypainting Festival'
핫 클릭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