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최신기사
  • 서민정 사과 “방탄소년단 선물, 홍보성 아냐”

  • 기사입력 2019-04-19 14:27
    • 프린트
    • 메일
    • 크게
    • 작게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헤럴드경제=모바일섹션] 배우 서민정이 방탄소년단(BTS)에게 모자를 선물한 일에 대해 설명했다. 팬들이 ‘지인 업체 홍보용’이 아니냐는 지적하자, 즉각 사과의 뜻을 밝혔다.

서민정은 19일 자신의 트위터를 통해 “혼자만의 일이었다면 바로 답해드리고 싶었는데 방송 중의 일이라 더 신중하게 확인해보고 말씀드리려 했다”고 해명했다.

아울러 “방송 당일 피디님께서 웰컴 선물이라 초반에 드리라고 하셨고, 디제이분께서는 사인을 줄 테니 그때 선물을 나눠주라고 하셔 그렇게 했다”며 “방송 후 저와 지인이 방탄소년단을 만난 반가움으로 SNS에 함께 찍은 사진을 올렸지만 그 후 오해가 생겼다”고 설명했다.

서민정은 “논란이 되고 나서 다시 한 번 확인하려고 프로그램 담당 피디님과 방탄소년단 매니지먼트에 전화를 드렸는데 전달된 선물이 시제품이 아니고 홍보성이 아니라 문제가 되지 않는다고 하셔서 혹시라도 제가 나서는 게 방탄소년단이나 라디오 방송국에 피해가 갈까 봐 따로 해명을 드리지 못했다”고 밝혔다.

그러면서 거듭 “이 일로 방탄소년단 분들을 언급하게 되서 멤버분들께도 팬분들께도 너무나 죄송한 마음이 크다”고 사과를 표했다.

앞서 서민정은 지난 12일 그룹 방탄소년단이 게스트로 출연한 미국 인터넷 라디오 SiriusXM 생방송에 함께했다. 이날 서민정은 방탄소년단을 위해 만든 모자라며 비니를 건넸다.

onlinenews@heraldcorp.com
포토슬라이드
  • '이걸 테이프로 만들었다고?'
    '이걸 테이프로 만들었다고?'
  • '몸매깡패....치어리더 김연정'
    '몸매깡패....치어리더 김연정'
  • Victoria's Secret Angel Grace Elizabeth Debuts New Fall Collection
    Victoria's Secret Angel Grace Elizabeth Debuts New Fall Collection
  • '아찔..짜릿한 수영복'
    '아찔..짜릿한 수영복'
핫 클릭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