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최신기사
  • 나경원, 장애인 행사서 눈물…“취준생 딸, 5번 떨어져”

  • 기사입력 2019-04-20 08:34
    • 프린트
    • 메일
    • 크게
    • 작게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연합]
[헤럴드경제=모바일섹션] 자유한국당 나경원 원내대표가 ‘장애인의 날’ 관련 행사에서 울먹이는 모습을 보였다.

나 원내대표는 19일 오전 국회에서 열린 ‘자유한국당의 따뜻한 동행!’ 장애인 정책간담회에서 자신의 딸을 언급하면서 잠시 눈물을 보였다. 나 원내대표는 전날 ‘장애인의 날’ 기념식에 참석해서도 눈시울을 붉혀 이목을 끈 바 있다.

나 원내대표의 딸은 다운증후군을 앓고 있다. 그는 “저도 아이를 어린이집에 맡길 수 있을까 싶어 업고 가 울면서 얘기했던 기억이 난다”고 말했다.

그러면서 “지금 우리 아이는 취업준비생인데 5번이나 떨어졌다. 그만큼 장애인 취업이 어렵다고 생각한다”고 했다.

이어 “저 스스로도 장애인 당사자와 다를 바가 없다고 생각하고 정책이나 생각을 같이 해왔다”면서 “장애인 정책은 비(非)장애인 입장이 아니라 장애인의 입장에서 필요한 정책을 해야한다”고 했다.

onlinenews@heraldcorp.com

포토슬라이드
  • '이걸 테이프로 만들었다고?'
    '이걸 테이프로 만들었다고?'
  • '몸매깡패....치어리더 김연정'
    '몸매깡패....치어리더 김연정'
  • Victoria's Secret Angel Grace Elizabeth Debuts New Fall Collection
    Victoria's Secret Angel Grace Elizabeth Debuts New Fall Collection
  • '아찔..짜릿한 수영복'
    '아찔..짜릿한 수영복'
핫 클릭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