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정치일반
  • 황교안 광주行…시민들, “망언의원 징계없이 기념식 참석?”

  • 기사입력 2019-05-18 10:18
    • 프린트
    • 메일
    • 크게
    • 작게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시위대, 물건던지고 물뿌려

[연합뉴스]


[헤럴드경제]제 39주년 5ㆍ18 민주화운동 기념식 참석을 위해 18일 광주를 찾은 황교안 자유한국당 대표가 시민들의 반발에 부딪쳤다. 시민들은 광주를 찾은 황 대표에게 “어디를 감히 오느냐”, “황교안은 물러가라”고 외쳤다. 자유한국당 당원들의 ‘5ㆍ18 망언’에 대한 반발을 표현한 것이다.

1정치계에 따르면 이날 오전 9시 30분 대형버스를 타고 국립 5ㆍ18 민주묘지 민주의 문 앞에 도착한 황 대표는 시민ㆍ시위대의 격렬한 항의에 부딪쳤다.경찰은 경호 인력을 파견해 인간 띠를 만들었지만, 시위대를 맞기에 역부족이었다.

5ㆍ18 추모단체 회원들은 자유한국당 측이 5ㆍ18 망언의원들에 대한 징계가 없이 기념식에 참석하려 한다며, 목소리를 높여 비판해왔다.

이에 황 대표는 민주의 문 앞에서 인파에 둘러싸여 갇혔다. 일부 시위대는 황 대표를 향해 물건을 던지고 물을 뿌렷다.

일부 시민들은 황 대표를 향해 “어디를 오느냐”, “황교안은 물러가라”고 외치기도 했다.

황 대표는 민주의 문을 넘어가, 5ㆍ18민주화운동 기념식에는 참석했다. 이날 황 대표가 문재인 대통령과 익수를 하는 장면이 언론에 포착됐다.

onlinenews@heraldcorp.com
포토슬라이드
  • 레이첼 맥코드의 완벽한 몸매
    레이첼 맥코드의 완벽한 몸매
  • 'Wow!! 여름이다'
    'Wow!! 여름이다'
  • 'BNTB Cannes Fashion Week 2019'
    'BNTB Cannes Fashion Week 2019'
  • 섹시 스타 린제이 펠라스의 독보적 볼륨감
    섹시 스타 린제이 펠라스의 독보적 볼륨감
핫 클릭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