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종목별
  • 이강인, U-20월드컵 주목해야 할 선수 10인

  • 기사입력 2019-05-21 08:40
    • 프린트
    • 메일
    • 크게
    • 작게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대한축구협회]

[헤럴드경제=모바일섹션] 이강인(18·발렌시아)이 아시아 선수로는 유일하게 2019 국제축구연맹(FIFA) 폴란드 U-20 월드컵에서 주목해야 할 10명의 스타 중 한 명으로 선정됐다.

스페인 ‘풋볼 프리메라’는 20일(한국시간) U-20 월드컵 본선 참가 선수 중 주목해야 할 세계 각국의 열 명의 선수를 선정했다.

라리가에서 뛰는 선수로는 베티스 소속인 디에고 라이네스(19·멕시코)와 더불어 2명이다.

이 매체는 “자신이 선호하는 공격형 미드필더뿐 아니라 발렌시아 1군 승격 후 오른쪽 날개로 곧잘 기용되면서 활용 폭이 넓어졌다. 성인 무대 경험을 통해 크로스와 슈팅 능력이 향상되고 있다”며 “기발하고 창의적인 스루패스로 경기 운영에 관여하는 것을 좋아하지만 좋은 위치에서 패스를 받아 상대와 대결할 줄도 안다”는 평을 내렸다.

이어 “이강인은 공을 항상 발에 바짝 붙여 다룬다. 상대는 파울을 범하지 않고는 이강인의 공을 뺏기 어렵다”며 “경기장 전체를 조망할 수 있는 시야를 가졌고 패스와 슛도 좋다”고 덧붙였다.

이강인은 정정용 감독이 이끄는 한국 대표팀의 막내이자 에이스다. 소속 팀 발렌시아에서 1천 억 원이 넘는 바이라인을 책정할 만큼 스페인 현지에서 촉망받고 있다. 이번 대회에서도 가장 기대되는 선수로 꼽힌다.

이강인 외에는 미국의 티모시 웨아를 비롯해 포르투갈의 요타, 아르헨티나의 어거스틴 알멘드라, 멕시코의 디에고 라이네즈, 프랑스의 단-악셀 자가두, 말리의 더 빌랄 투레, 에콰도르의 레오나르도 캄파냐, 우루과이의 니콜라스 쉬아파카세, 세네갈의 유소프 바드지가 매체의 명단에 이름을 올렸다.

이강인은 이번 명단에 등재된 선수 중 나이가 가장 어리다. 2001년생으로 바드지, 투레와 함께 막내에 속한다.

onlinenews@heraldcorp.com
포토슬라이드
  • '이걸 테이프로 만들었다고?'
    '이걸 테이프로 만들었다고?'
  • '몸매깡패....치어리더 김연정'
    '몸매깡패....치어리더 김연정'
  • Victoria's Secret Angel Grace Elizabeth Debuts New Fall Collection
    Victoria's Secret Angel Grace Elizabeth Debuts New Fall Collection
  • '아찔..짜릿한 수영복'
    '아찔..짜릿한 수영복'
핫 클릭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