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최신기사
  • 美 듀폰, 천안에 액상 폴리이미드 전용공장 완공

  • 플렉서블·투명 디스플레이 핵심소재
    글로벌 고객사 대상 공급량 확대
  • 기사입력 2019-09-18 09:56
    • 프린트
    • 메일
    • 크게
    • 작게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충청남도 천안에 위치한 듀폰의 플렉서블 디스플레이 기판용 액상 폴리이미드 전용공장. [듀폰 제공]

[헤럴드경제=천예선 기자] 미국의 듀폰전자&이미징그룹이 충남 천안에 액상 폴리이미드 전용공장을 완공했다고 18일 밝혔다. 빠르게 성장하고 있는 플렉서블 디스플레이 시장을 겨냥해 글로벌 고객사를 대상으로 액상 폴리이미드 공급량을 늘리기 위한 포석이다.

천안 외국인 투자 산업 단지 듀폰 천안공장에 신축된 듀폰의 액상 폴리이미드 전용 공장은 휘거나 접히는 플렉서블 디스플레이와 투명 디스플레이 구현에 필수적인 첨단 소재인 유색 또는 투명 액상 폴리이미드를 생산할 예정이다.

액상 폴리이미드는 딱딱한 기판 소재인 유리를 대체함으로서 디스플레이의 다양한 폼팩터 구현을 가능하게 하고, 투명 폴리이미드는 투명 디스플레이의 기판에 필수적이다.

듀폰은 지난 20년간 한국에 연구시설과 생산 등 다방면으로 현지화를 위해 투자해 왔다. 현재 천안 공장에서는 반도체와 디스플레이 분야 첨단 소재를 생산하고 있으며, 경기도 화성의 R&D 센터에서는 전자재료 신기술 개발이 이루어지고 있다.

이번 액상 폴리이미드 공장 증설로 생산 및 연구시설 등 다방면의 현지화 노력에 더욱 박차를 가할 것으로 기대된다.

듀폰전자&이미징그룹 산하 디스플레이 글로벌 사업부 총괄 강상호 사장은 “듀폰은 폴리이미드를 최초로 개발하고 수십년 동안 시장을 선도해왔다”며 “이러한 기술력을 바탕으로 한 천안공장은 디스플레이 시장이 집중된 동아시아에 생산기지를 구축해 향후 비약적 성장이 기대되는 플렉서블 디스플레이 시장을 주도할 기반을 갖추게 됐다”고 말했다.

cheon@heraldcorp.com

포토슬라이드
  • 'Backstage'
     'Backstage'
  • '아찔..짜릿한 수영복'
    '아찔..짜릿한 수영복'
  • '이걸 테이프로 만들었다고?'
    '이걸 테이프로 만들었다고?'
  • '눈부신 몸매... Victoria's Secret Fashion Show'
    '눈부신 몸매... Victoria's Secret Fashion Show'
핫 클릭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