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스포츠일반
  • ‘강정호 전 동료’ PIT 바스케스, 아동 성매매 혐의로 체포

  • 만 13세 여아와 성관계 정보 입수
    사무국 “규정 따라 행정휴직 처분”
    영입 시도했던 다저스, 낭패 볼뻔
  • 기사입력 2019-09-18 11:00
    • 프린트
    • 메일
    • 크게
    • 작게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지난 2일(이하 한국시간) 미국 콜로라도주 덴버의 쿠어스필드에서 열린 2019 메이저리그 콜로라도 로키스와 경기에서 9회말 마무리 투수로 등판한 피츠버그 파이어리츠의 펠리페 바스케스. 그는 18일 아동 성매매 혐의로 긴급 체포됐다. [AP]

[헤럴드경제=정지은 인턴기자] 미국 프로야구 메이저리그 피츠버그 파이어리츠의 마무리 투수 펠리페 바스케스(28)가 아동 성매매 혐의로 긴급 체포됐다.

18일(이하 한국시간) 메이저리그 공식 홈페이지 MLB닷컴은 “피츠버그 마무리 바스케스가 만 13세 여아를 성적 목적으로 유인하고, 음란물을 제공한 혐의로 체포됐다”고 보도했다.

MLB닷컴에 따르면 미국 플로리다주 사법당국(FDLE)은 지난 8월부터 바스케스에 대한 조사에 착수했으며 그가 만 13세 여아와 성적인 관계를 맺었다는 정보를 입수했다. 경찰은 바스케스가 이제 만 15세가 된 피해자와 꾸준히 연락을 주고받은 정황도 확보한 것으로 알려졌다.

18일(한국시간) 피츠버그 파이어리츠가 공개한 프랭크 쿠넬리 피츠버그 사장의 입장문. [피츠버그 파이어리츠 트위터 캡처]

프랭크 쿠넬리 피츠버그 사장은 “바스케스의 체포와 관련된 소식을 오늘 알게 됐다. 우리는 이 문제를 심각하게 받아들이고 있으며 메이저리그 사무국에 조사 및 체포 사실을 알렸다”며 “사무국은 규정에 따라 바스케스에게 행정휴직 처분을 내릴 계획”이라고 설명했다.

이어 “우리는 이 사건과 관련해 진행 중인 모든 법적 절차를 존중한다”며 “현 시점에서 우리 직원과 선수들은 이 사안에 대해 어떠한 추가적인 답변도 할 수 없다”고 덧붙였다.

바스케스는 현재 피츠버그 앨리게니 카운티 구치소에 구금된 상태며, 조만간 미국 플로리다주 리 카운티로 인도될 예정이다. 그는 성매매 혐의로 체포되기 전인 지난 10일에도 팀 동료 카일 크릭과 클럽하우스에서 주먹을 주고받아 물의를 일으켰다. 당시 피츠버그는 바스케스에게 벌금 1만달러(약 1200만 원) 징계를 내렸다.

바스케스는 올 시즌 56경기에 구원 등판해 60이닝을 던져 5승 1패 28세이브 평균자책점1.65을 기록했다. 2017시즌 피츠버그 이적 후 줄곧 마무리투수로 안정적인 구위를 보여줬으며 지난 시즌에는 내셔널리그 올스타로 선발된 바 있다.

마무리 캔리 젠슨의 올 시즌 부진으로 ‘뒷문’을 걱정해 왔던 다저스는 지난 7월 트레이드를 통해 바스케스 영입을 시도했다. 두 구단 간 ‘카드’가 맞지 않아 트레이드는 무산됐다. 만일 트레이드가 성사돼 바스케스를 영입했다면 다저스는 시즌 막판과 포스트시즌에 큰 낭패를 볼 뻔 했다.

jungje@heraldcorp.com

포토슬라이드
  • ‘2019 맥스큐 머슬마니아 피트니스 코리아 챔피언십’
    ‘2019 맥스큐 머슬마니아 피트니스 코리아 챔피언십’
  • '아찔..짜릿한 수영복'
    '아찔..짜릿한 수영복'
  • '이걸 테이프로 만들었다고?'
    '이걸 테이프로 만들었다고?'
  • '눈부신 몸매... Victoria's Secret Fashion Show'
    '눈부신 몸매... Victoria's Secret Fashion Show'
핫 클릭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