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김구라 “여자친구와 동거 중…아침밥도 해준다”
[유튜브 채널 ‘구라철’ 방송 화면 캡처]

[헤럴드경제=뉴스24팀] 방송인 김구라가 교제 중인 여자친구와 동거 중이라고 밝혔다.

8일 공개된 유튜브 채널 ‘구라철’에서 김구라는 “일주일에 4~5번씩 가던 백반집이 있는데 요즘에는 가지 않고 있다”며 “여자친구와 거의 식구처럼 지내다가 이젠 같이 살고 있다”고 전했다.

이어 “(식당 분들에게) ‘이제 이 집에 뜸하게 올 거다’라고 미리 말했다. 나를 식구처럼 생각해주셔서 내가 오다가 안 오면 ‘아침은 제대로 먹었나?’, ‘다른 가게를 뚫었나?’ 하시는데 그런 건 아니고 여자친구가 차려주는 아침을 먹고 있다”"고 덧붙였다.

김구라는 지난 1월 MBC ‘놀면 뭐하니?-인생라면’에 출연해 처음 여자친구의 존재를 밝힌 바 있다. 동거에 대해 언급한 것은 이번이 처음이다.

당시 방송에서 김구라는 재혼에 대해 “식은 따로 하지 않을 거다. 하게 된다면 극비로 식구들끼리 조촐하게 할 생각이다. 내 나이에 결혼식을 또 하긴 좀 그렇다”고 털어놨다. 결혼 생각이 있냐는 질문에는 “혼자 살 수는 없다”고 답했다.

onlinenews@heraldcorp.com

맞춤 정보
    당신을 위한 추천 정보
      많이 본 정보
      오늘의 인기정보
        이슈 & 토픽
          비즈 링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