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사회일반
  • 수원문화원 “수원문화 창간호 찾습니다”

  • 기사입력 2020-08-06 08:53
    • 프린트
    • 메일
    • 크게
    • 작게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수원문화 창간호 표지. [수원시 제공]

[헤럴드경제(수원)=지현우 기자] 수원문화원은 ‘수원문화’ 창간호 찾기 위해 ‘시민 제보’ 받는다고 6일 밝혔다.

이날부터 수원문화원이 수원지역 문화사 연구에 필요한 문화예술 잡지 ‘수원문화’ 창간호를 찾기 위해 시민들의 제보나 기증을 받는다. ‘수원문화’ 창간호의 행방을 알거나 소지하고 있는 분은 수원문화원으로 전화해 제보하면 된다. 제보를 하거나 창간호를 기증한 시민에게 수원문화원 기념품을 선물로 증정할 예정이다.

수원문화원은 수원시의 대표적인 문화단체로 지역 문화행사 개최나 자료 수집·보존 등 지역 문화가 가진 전통성과 고유성을 기반으로 한 다양한 문화사업 전개하고 있다. 문화원에서 발간한 모든 도서를 관리·보관하며 연구 자료로 활용하고 있다. 현재 ‘수원문화’ 창간호는 가지고 있지 않아 시민 제보를 통해 찾고 있다.

‘수원문화’ 창간호는 수원문화원이 지난 1958년 8월에 처음 발간한 문화예술 잡지다. 당시의 단편소설과 수필이 함께 실려 있고 방화수류정·화홍문 화보도 수록돼 있다.

deck917@heraldcorp.com

포토슬라이드
  • 레이첼 맥코드의 완벽한 몸매
    레이첼 맥코드의 완벽한 몸매
  • ‘2019 맥스큐 머슬마니아 피트니스 코리아 챔피언십’
    ‘2019 맥스큐 머슬마니아 피트니스 코리아 챔피언십’
  • 블랙의 매력
    블랙의 매력
  • '이걸 테이프로 만들었다고?'
    '이걸 테이프로 만들었다고?'
핫 클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