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정치일반
  • 유승민 "文대통령, 경제포기…국민 속만 뒤집어놔" 맹공

  • “혁신성장, 말뿐…성장동력 잃고 사상 최악의 고용참사·양극화”
  • 기사입력 2020-10-19 19:01
    • 프린트
    • 메일
    • 크게
    • 작게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유승민 미래통합당 전 의원 페이스북 캡처.

[헤럴드경제] 국민의힘 유승민 전 의원이 문재인 대통령은 '경제를 포기한 대통령'이라며 맹비난했다.

유 전 의원은 19일 페이스북에서 "취임 전 이명박·박근혜 정부에 대해 입만 열면 '경제를 망쳤다'고 비난했던 문 대통령"이라며 "(그러나) 취임 후 지난 3년 반 동안 경제 인식을 보면 문재인 대통령은 '경제는 포기한 대통령'임이 분명하다"고 주장했다.

그는 "정작 대통령이 된 후 혁신성장은 말뿐이었고, 소득주도성장이란 미신을 신봉하느라 우리 경제는 성장 동력을 잃었고, 역사상 최악의 고용 참사와 양극화, 그리고 정부·기업·가계 모두 최악의 부채에 시달린다"고 했다.

유 전 의원은 문"경제 반등의 골든 타임"이라며 소비쿠폰 지급을 재개하겠다고 한 문 대통령의 발언에 대해서도 "경제 위기의 심각성을 알기는 아느냐"고 쏘아붙였다. 이어 "마치 자신들은 아무 잘못도 없었는데 오로지 코로나19(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 때문에 경제가 나빠졌다고 국민을 속이려 하고 있다"며 "재정중독 정책으로 코로나19 이후 경제의 도약을 준비할 수 없다"고 비판했다.

onlinenews@heraldcorp.com

포토슬라이드
  • 레이첼 맥코드의 완벽한 몸매
    레이첼 맥코드의 완벽한 몸매
  • ‘2019 맥스큐 머슬마니아 피트니스 코리아 챔피언십’
    ‘2019 맥스큐 머슬마니아 피트니스 코리아 챔피언십’
  • 블랙의 매력
    블랙의 매력
  • '이걸 테이프로 만들었다고?'
    '이걸 테이프로 만들었다고?'
핫 클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