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지역뉴스 - 대구&경북
  • 정수성 의원, "경주 발전 위해 영혼까지 바치겠다"

  • 18일 선거사무소 개소식 3500여명 참석 '성황'
  • 기사입력 2016-02-18 19:09
    • 프린트
    • 메일
    • 크게
    • 작게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이미지중앙

18일 오후 2시 정수성 의원이 선거사무소 개소식을 갖고 참석한 지지자들에게 인사말을 하고 있다.(사진제공=정수성 의원 사무실)


[헤럴드 대구경북=은윤수 기자]"힘 있는 3선 국회의원으로 경주발전 책임지겠습니다."

새누리당 정수성 의원(경주시·윤리특별위원장) 선거사무소 개소식이 18일 서부동에서 시민과 지지자 등 350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성황리에 개최됐다.

이날 개소식에는 육군 참모총장 출신의 남재준 전 국정원장, 기무사령관 출신의 새누리당 송영근 의원, 박원탁 한국외대 명예교수 등 외부인사를 비롯한 최귀돌 경주재향군인회장, 박서규 경주새마을 회장, 이종백 경주자율방범연합회장과 권영길 경주시의회 의장, 시·도의원 등 각계 각층의 경주시민들이 참석했다.

박원탁 명예교수는 축사를 통해 "과거 국방안보정책을 논의하던 시절 정 장군은 치밀한 전략과 강한 추진력을 겸비한 책임있는 사람으로 기억한다"며 "정 의원이야말로 경주 발전을 확실히 책임지고 어떠한 불의와는 타협하지 않고 경주 시민만을 생각할 것"이라고 지지를 호소했다.

정 의원은 "오늘 이 개소식은 경주시민이 중심이고 3선 국회의원으로서 지금까지 그랬던 것처럼 항상 경주 시민만을 생각하고 오직 경주 발전을 위해 마지막 영혼까지 바치겠다"고 비장한 각오를 밝혔다.

또 "경주는 신라왕경 핵심유적 복원정비, 한수원과 원전 관련기관, 원전과 방폐장 운영 등으로 다시 경북의 중심, 대한민국의 중심으로 도약할 수 있는 절호의 기회를 맞았다"며 "일자리가 많은 경주를 위해 '미래형 경제도시' 구현, 살기 좋은 경주를 위해 '시민 중심 행복도시' 실현, 세계인이 좋아하는 경주를 위해 '세계 역사문화도시' 완성을 목표로 경주발전을 이룩해 내겠다"고 강조했다.

정 의원은 최근 잇따른 북한의 위협과 관련해 "1군 사령관의 경험과 지식을 활용해 현재의 위기를 극복하는데 최대 강점을 가진 국방 안보 전문가로서 안전한 대한민국과 경주를 만드는데 최선을 다하겠다"고 역설했다.

정 의원은 마지막으로 "힘 있는 3선 국회의원으로 경주발전을 책임지겠다"며 "경주 발전이 곧 박근혜 정부의 성공이니 박근혜 정부 성공을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덧붙였다.

한편 이날 개소식에서 '3선'을 강조하는 어르신과 다문화가정 및 모범운전자회 대표 등 3인의 시민대표가 '3선'을 기원하는 빨간 목도리와 장갑, 운동화 등 3가지 선물을 증정하는 퍼포먼스로 눈길을 끌었다.


yseun@heraldcorp.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