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지역뉴스 - 대구&경북
  • 영주댐 일주도로서 마스터즈 사이클투어 19일 개최

  • 기사입력 2018-05-17 16:29
    • 프린트
    • 메일
    • 크게
    • 작게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이미지중앙

영주댐 일주도로를 달리는 '2018 마스터즈 사이클 영주투어' 대회가 오는 19일 열린다. 사진은 지난해 행사 모습(영주시 제공)


[헤럴드 대구경북=김성권 기자]경북 영주댐 일주도로를 달리는 '2018 마스터즈 사이클 영주투어' 대회가 오는 19일 열린다.

대한자전거연맹이 주최하는 이번대회에는 전국에서 자전거 동호인
600여명이 참가해 힘찬 레이스를 펼친다.

대회는
9월과 10월에 개최되는 투르 드 DMZ 마스터즈투르 드 코리아 스페셜의 예선전 성격으로 치러진다.

이번 대회에서 점수를 얻은 선수들은 강진
, 나주, 양양 등지에서 열리는 대회와 점수를 합산해 높은 점수 순으로 투르 드 마스터즈, 스페셜 대회에 참가하는 자격을 얻게 된다.

올해로 영주댐에서
3년째 개최하는 이번 대회는 영주호 오토캠핑장을 출발해 금광삼거리, 평은 동호마을, 안동막 삼거리, 보림사 입구, 금계마을 입구, 왕유마을 입구, 터널을 지나 오토캠핑장으로 순환하는 코스다.

오전
9시 출발해 62.2km(5주회 정도)를 주행하는 DMZ리그와 오전 1130분에 출발, 75km(6주회 정도)를 주행하는 스페셜리그 2경기로 나눠 진행 된다.

영주시와 시체육회는 영주경찰서등 관련 기관단체들과 협조해 대회 안전을 위한 만반의 준비로 참가 선수들이 영주에서 최고의 라이딩을 즐길 수 있도록 할 계획이다.

김재광 영주시장 권한대행은 이번 대회의 성공적인 개최를 위해 선수 안전에 만전을 기하고 주민 불편을 최소화하는 대회가 되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본 기사는 헤럴드경제로부터 제공받은 기사입니다.)

ksg@heraldcorp.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