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예천군 보문면에 제3농공단지 조성…187억 투입 2023년 완공
이미지중앙

제3 농공단지 조감도(예천군 제공)


[
헤럴드 대구경북=김성권 기자]경북 예천군이 제3농공단지 조성 사업을 본격 추진한다.

2015년 농림축산식품부 입지 타당성 심사와 투융자심사를 거쳐 국토교통부 산업단지 지정계획 승인에 이어 최근 경상북도 승인 고시 됐기 때문이다.

3농공단지는 제2농공단지와 연접한 보문면 신월리 일원에 187억 원 사업비를 투입해 개발 규모 총 195000에 산업용지는 72.5%141350로 조성할 계획이다.

군은 오는 5월 중 주민설명회와 의견 청취를 시작으로 올해 행정 절차를 마무리한 후 내년 3월 착공해 2023년 말 완공할 예정이다.

특히 입주 희망 업체에 산업 용지를 저렴하게 공급하고, 우량 기업을 유치해 일자리창출 등 지역경제에 활력을 불어넣는다는 계획이다.

김학동 예천군수는 기업이 제3농공단지를 조기에 완공해 일자리 창출과 인구 유입을 유도하고, 지역경제 및 도심 활성화 발판을 마련하겠다고 말했다.

ksg@heraldcorp.com

(본 기사는 헤럴드경제로부터 제공받은 기사입니다.)


맞춤 정보
    당신을 위한 추천 정보
      많이 본 정보
      오늘의 인기정보
        이슈 & 토픽
          비즈 링크
          연재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