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안동대, 올해 시설예산 202억원 확보...전년대비 9억9600만원 ↑
이미지중앙

안동대학교 전경


[
헤럴드 대구경북=김성권 기자]국립 안동대학교가 20일 올해 시설사업 예산 202억 원을 확보해 환경개선에 나선다고 밝혔다.

안동대에 따르면 당초 교육부에 올해 시설사업 예산을 2092200만원을 요구했으나 1194700만원만 승인받아 시설사업 추진에 어려움이 예상됐다. 그러나 총장을 비롯한 학교 구성원들의 적극적인 노력으로 전년도에 비해 99600만원 증액된 202억원의 시설사업 예산을 확보하게 됐다.

안동대는 이번 예산 확보로 남자기숙사 증개·축과 대학본관 증개·축 사업 등 연차별로 진행되는 사업뿐만 아니라, 중앙광장 조성 사업도 계속해 추진할 수 있게 됐다.

특히 재래식 증기난방 중앙공급 및 개별 냉방기 사용으로 공공요금비, 인건비, 유지보수비 등이 낭비되던 공대 1, 2호관에 노후 냉난방기 교체사업이 가능하게 됐다.

안동대 관계자는 올해부터는 시설사업 추진에 관한 일정과 계획을 교내 구성원에게 안내함으로써 효율적인 공사 추진과 투명한 예산 집행의 효과가 기대된다고 말했다.

ksg@heraldcorp.com

(본 기사는 헤럴드경제로부터 제공받은 것입니다.)
맞춤 정보
    당신을 위한 추천 정보
      많이 본 정보
      오늘의 인기정보
        이슈 & 토픽
          비즈 링크
          연재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