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예천군 설맞아 100억원 상당 지역 상품권 발행…10% 할인 판매
이미지중앙

예천사랑 상품권(예천군 제공)


[
헤럴드 대구경북=김성권 기자]경북 예천군은 100억 원 어치의 예천사랑상품권(종이류)을 발행해 10% 할인판매한다고 20일 밝혔다.

설을 맞아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장기화로 침체한 경기를 회복하고 지역 자금 역외 유출을 방지하기 위해서다.

군은 그 동안 종이류와 모바일 두 종류의 상품권 285억 원 발행해 그 중 270억 원을 팔았다.

환전 비율은 92%로 지역경기 회복에 크게 기여한 것으로 나타났다.

군은 그동안 종이류와 모바일 상품권 285억원을 발행해 270억원 어치를 팔았다.

지난해 새롭게 도입한 모바일 상품권은 스마트폰 사용에 익숙한 젊은층을 중심으로 구매가 많았다

종이류는 판매 대행점인 NH농협, 지역농협, 신협, 새마을금고 등 26개 금융기관에서 구매할수 있다.

모바일 상품권은 플레이스토어나 앱스토어에서 '지역상품권 chak' 앱 검색 후 내려받아 10% 할인 금액으로 사면 된다.

김학동 군수는 "설을 앞두고 내놓은 사랑상품권이 소비 촉진과 소상공인 매출 증대로 이어져 예천 경기 활성화에 큰 역할을 할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예천군 관계자는 "설 명절을 앞두고 100억 원 규모의 예천사랑상품권을 발행했다"지역내 소비 촉진과 소상공인 매출 증대로 이어져 예천 경기 활성화에 큰 역할을 할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ksg@heraldcorp.com

(본 기사는 헤럴드경제로부터 제공받은 것입니다.)

맞춤 정보
    당신을 위한 추천 정보
      많이 본 정보
      오늘의 인기정보
        이슈 & 토픽
          비즈 링크
          연재 기사